•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신용카드재단, 서민금융원·신복위와 소액대출 지원 업무협약

한수연 기자 click@ceoscore.co.kr 2017.06.05 10:39:12

  

신용카드사회공헌재단이 5일 서민금융진흥원 본사에서 서민금융진흥원, 신용회복위원회와 '영세가맹점 및 신용카드 회원 소액대출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신용카드사회공헌재단은 신용카드사 출연금 가운데 100억 원을 두 기관에서 지원한다. 이번 사업은 재단의 첫 번째 사업이자 카드업권의 사회공헌사업 중 최대 규모다.

신용회복위원회는 재단으로부터 60억 원을 지원받아 채무조정 성실상환자(카드회원)에게 소액대출을 해 줄 계획이다.

신용카드 회원이면서 신용회복위원회의 신용회복지원을 받아 9회차 이상 성실하게 상환하고 있거나 완제 후 3년 이내인 자를 대상으로 소액 대출 지원한다.

대출 조건은 생활안정자금 등의 지원 목적으로 1인당 300만원 이하로 하며 이자율 연 4%(학자금은 연 2%) 이내, 5년 이내 원리금 균등 분할상환 조건이다.

재단은 이 사업으로 향후 5년간 신용카드 관련 채무를 보유한 성실상환자 약 6000명의 안정적인 사회정착 지원이 가능할 것으로 보고 있다.

또 서민금융진흥원은 40억 원을 지원받아 미소금융을 신청하는 영세 가맹점주에게 우대금리를 지원할 예정이다.

미소금융을 신청하는 신용카드 영세 가맹점주 중 대상자를 선정해 금리를 0.5% 우대하며 이 사업으로 최대 2만6000여 영세가맹점주의 재무환경이 개선될 것으로 재단은 보고 있다.

앞서 재단은 지난 4월 신용카드사의 소멸시효가 완성된 신용카드 포인트 등을 재원으로 총 300억 원 규모로 출범했다.

김덕수 신용카드사회공헌재단 이사장은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국민들을 위한 다양한 사업들을 카드업권과 함께 모색할 것이며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한수연 기자]


배너
이미지
국내 500대 기업
500대 기업 업종별 분류
공정위 기준 대기업 집단
이달의 주식부호 순위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