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현대캐피탈, 9억달러 규모 글로벌본드 발행 성공

한수연 기자 click@ceoscore.co.kr 2017.08.23 10:20:15

  

현대캐피탈(대표 정태영)은 23일 9억 달러(한화 약 1조원) 규모의 글로벌 본드 발행에 성공했다고 23일 밝혔다. 금액 기준으로 역대 최대 규모다.

이날 현대캐피탈에 따르면 채권 발행 규모는 총 9억 달러로 만기는 5년과 10년 두 가지로 구성됐다. 만기별 규모는 각각 6억달러와 3억달러로 발행금리는 미국 5년 국채수익률에 135bp, 미국 10년 국채수익률에 155bp를 더한 수준에서 정해졌다. 투자자들에게 최초 제시한 가격 수준에서 각각 20bp와 15bp씩 낮춰졌다.

현대캐피탈 관계자는 "역대 최대 규모의 해외채권 발행으로 그 동안 5년 이하 만기의 글로벌 본드 발행에 주력했으나, 장기 유동성 확보를 위해 역대 최장인 10년 만기 채권도 최초로 발행했다"며 "한반도의 지정학적 리스크로 시장 변동성이 큰 폭으로 상승하는 사례가 발행하고 글로벌 금리 방향성에 대한 불확실성도 확대돼 대내외 금융환경 변화에 융통성 있게 대응하기 위해 풍부한 유동성 확보와 조달 포트폴리오를 장기화 한 점에서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전 세계 투자자를 대상으로 한 이번 글로벌본드 발행에는 약 3배 가까운 주문이 들어온 것으로 전해진다. 지역별 비중은 5년 만기의 경우 아시아 55%, 미국 36%, 유럽 9% 그리고 10년 만기는 아시아 63%, 미국 27%, 유럽 10%를 차지했다.

이번 발행은 현대캐피탈의 올해 두 번째 글로벌본드로, 지난 3월 5년 만기 6억달러 규모로 발행에 성공했다.

[CEO스코어데일리 한수연 기자]


이미지
국내 500대 기업
500대 기업 업종별 분류
공정위 기준 대기업 집단
이달의 주식부호 순위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