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KB국민카드, 미얀마 현지 사무소 설립 인가…시장진출 교두보 마련

한수연 기자 click@ceoscore.co.kr 2017.09.21 09:30:45

  

KB국민카드(대표 윤웅원)가 지난 20일 미얀마 중앙은행에서 현지 대표 사무소 설립 인가를 받았다고 21일 밝혔다. 국민카드는 이로써 미얀마 신용카드 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했다는 설명이다.

KB국민카드는 미얀마의 높은 경제 성장세와 금융시장 발전 가능성 등에 주목해 올해 초 현지에 파견된 인력을 통해 대표 사무소 인허가 준비 등 시장 진출을 위한 사전 작업을 진행한 바 있다.

이번 미얀마 진출은 소액신용대출 중심의 ‘마이크로파이낸스’가 아닌 향후 할부금융과 신용카드업 영위가 가능한 ‘종합여신전문금융기관’ 형태로 추진되는 것이 특징이다.

내달 중 미얀마의 상업중심 도시인 ‘양곤’에 설립될 대표 사무소는 본격적인 영업 개시 전까지 △현지 시장 조사 △영업 인프라 및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사전 준비 △중앙은행 및 관계 당국과의 소통 창구 등 시장 선점을 위한 전진기지 역할을 담당한다.

KB국민카드는 현재 미얀마가 외국기업에 대해 신용카드 및 결제 서비스 시장 문호를 개방하지 않고 있는 점을 고려해 시장 여건과 규제 상황에 맞게 단계별 진출 전략을 펼칠 계획이다.

외국기업에 대한 시장 개방이 결정되는 시점에 맞춰 대표 사무소를 법인으로 전환해 자동차와 휴대전화 등 소비재 할부금융을 시작하고 현지화된 신용평가 모형 기반의 신용대출 사업으로 사업 영역을 확장해 나갈 예정이다.

장기적으로는 할부금융 등을 통해 축적된 노하우를 바탕으로 미얀마 시장에 최적화된 상품과 서비스로 현지 신용카드 시장 공략에 나설 계획이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이번 미얀마 진출을 계기로 진출 타당성을 검토하고 있는 베트남, 캄보디아 등 인도 차이나반도 국가들에 대한 해외 진출 움직임에 한층 탄력이 붙을 것으로 보인다”며 “KB국민카드의 차별화된 카드 비즈니스 노하우와 KB금융그룹의 주요 계열사들의 역량이 결합된 선진 금융 서비스를 통해 미얀마에 카드 한류(韓流) 바람을 일으킬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CEO스코어데일리 한수연 기자]


배너
이미지
국내 500대 기업
500대 기업 업종별 분류
공정위 기준 대기업 집단
이달의 주식부호 순위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