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현대차투자증권, 신기술사업금융업 등록

"IB 강화로 모험자본 투자 역량 확대"

박규석 기자 seok@ceoscore.co.kr 2017.09.22 14:53:05

  

현대차투자증권(이용배 사장)이 혁신 기술을 가진 기업을 대상으로 한 기업금융 강화, 신성장 동력확보에 나선다.

현대차투자증권은 지난 20일 금융감독원에 신기술사업금융업 등록을 완료했다고 22일 밝혔다. 신기술사업금융업에 등록하면 유망 벤처와 중소ㆍ중견 기업을 발굴해 벤처캐피탈 자격으로 직접 투자할 수 있다.

현대차투자증권은 지난 7월 IB사업본부 기업금융실 산하에 새롭게 ‘신기술금융팀’을 조직하고 신기술금융사 진출을 추진해 왔다. 사업총괄은 함형태 IB사업본부장이 맡는다.

현대차투자증권은 이번 등록을 계기로 신기술금융팀을 확대 개편할 예정이며 주요 투자분야는 강점을 살릴 수 있는 자동차산업분야 이외에도 바이오와 인공지능(AI) 등 4차산업혁명 관련 산업에 주목할 계획이다.

장기적 성장을 위해서는 벤처캐피탈 업계 내 다양한 출자사업에 적극 참여해 안정적인 블라인드 펀드 마련에 주력할 예정이다. 신생사인만큼 단계적으로 프로젝트 펀드 조성을 통해 트랙레코드 확보하는 데도 노력할 방침이다.

안현주 현대차투자증권 기획실장은 "4차산업혁명으로 인한 신기술 보유 중소기업이 많이 있다"며 "이들 기업의 자금수요 또한 증가될 것으로 보여 앞으로 신기술금융업 시장은 더욱 커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CEO스코어데일리/박규석 기자]


배너
이미지
국내 500대 기업
500대 기업 업종별 분류
공정위 기준 대기업 집단
이달의 주식부호 순위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