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한국야쿠르트, 잇츠온 ‘밀키트’ 제품군 새롭게 출시

advertorial 2017.09.25 10:54:56

  
한국야쿠르트(대표 고정완)가 잇츠온 ‘밀키트(Fresh Meal Kit)’ 제품군도 새롭게 선보였다.

25일 한국야쿠르트에 따르면 기존 완제품인 반찬, 요리류 등 RTE(Ready to Eat), RTH(Ready to heat) 제품에서 소비자가 손쉽게 요리할 수 있도록 식재료로 구성된 RTC(Ready to Cook) 제품으로 잇츠온 라인업을 확장했다.

밀키트는 미국의 한 스타트업 회사를 시작으로 미국 내 대형식품·유통업체 등이 시장에 진출하거나 진출 계획을 밝히며 식품업계 시장의 새로운 아이템으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잇츠온 밀키트는 딱 필요한 만큼의 식재료와 요리방법이 적힌 레시피 카드가 함께 배송돼 누구나 쉽게 근사한 요리를 즐길 수 있다.

9월 출시된 잇츠온 밀키트는 ‘훈제오리월남쌈’과 ‘땅콩비빔국수키트’, 시원한 국물 맛을 자랑하는 ‘황태해장국’, ‘황태미역국’ 등 총 4종이다. 특히 ‘훈제오리월남쌈’은 담백한 훈제오리와 신선한 야채를 라이스페이퍼로 돌돌 말아 칠리소스와 곁들여 먹을 수 있다.

9월 중으로 파스타키트 2종도 추가할 예정이다. 잇츠온 밀키트 출시를 기념해 오는 30일까지 ‘훈제오리월남쌈’을 구매하면 곱게 간 땅콩 가루의 고소함이 살아있는 매콤새콤 ‘땅콩비빔국수키트’를 무료로 증정한다.

한국야쿠르트 관계자는 “잇츠온은 건강한 가정식을 찾는 소비자에게 가장 잘 부합하는 간편식”이며 “주문 후 요리하기 때문에 보다 신선하게 간편식을 즐길 수 있고 다양한 밀키트 제품군으로 요리하는 즐거움도 누릴 수 있다”고 말했다.

‘잇츠온’은 요리 본연의 맛을 살리기 위해 유통기한도 최소화했고 제품 겉면에는 요리 일자를 표기해 신선함을 강조하면서 소비자들이 안심하고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신선함의 비결은 1만3000여 명에 달하는 야쿠르트 아줌마다. 전국 골목골목 뻗어있는 유통망이 뒷받침하고 있기 때문에 주문 후 요리된 제품을 단 한 개라도 무료로 냉장배송할 수 있다.

주문 후 요리라는 신선함을 내세운 브랜드의 강점과 전국 야쿠르트 아줌마 유통망을 기반으로 잇츠온의 매출은 출시 이후 누적 30억 원을 돌파했다.

[자료제공=한국야쿠르트]

배너
이미지
국내 500대 기업
500대 기업 업종별 분류
공정위 기준 대기업 집단
이달의 주식부호 순위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