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박삼구 금호아시아나 회장, 량쩐잉 중국정협 부주석과 환담

정은하 기자 eunha@ceoscore.co.kr 2017.11.30 14:44:30

  

사진 왼쪽부터 이원태 한중우호협회 부회장, 장즈강(張志剛) 일국양제(一國兩制)연구소 이사, 김광동 전 홍콩총영사, 박병석 국회의원(전 국회부의장), 렁춘잉(梁振英) 중국 정협(政協) 부주석, 박삼구 한중우호협회 회장, 장정아 인천대 중국어과 교수, 정종욱 인천대 중국학술원 원장, 허승재 외교부 동북아국 심의관, 서현재 한중우호협회 사무국장. <자료:금호아시아나그룹>

박삼구 한중우호협회 회장(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은 30일 서울 중구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방한 중인 량쩐잉(梁振英) 중국 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정협) 부주석을 만나 환담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박 회장과 량 부주석은 이 자리에서 한-중 양국간 민간 차원에서 다양한 교류 활성화 방안에 대해 폭 넓게 의견을 교환했다. 

지난 2012년 7월부터 올해 6월까지 홍콩 행정장관을 지낸 량 부주석은 전국인민대표회외(전인대)와 함께 양회(兩會)로 불리는 중국 최고자문기구인 '정협'을 지도자로 활동중이다.

량 부주석은 12월 1일 서울프레스센터에서 열리는 ‘한국과 범중화권 국제회의’에 참석해 기조연설을 할 예정이다.

[CEO스코어데일리 / 정은하 기자]


이미지
국내 500대 기업
500대 기업 업종별 분류
공정위 기준 대기업 집단
이달의 주식부호 순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