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한화생명 ‘변액유니버셜GI플러스보험(무)’ 출시

강민성 기자 kms@ceoscore.co.kr 2018.01.08 09:26:43

  


한화생명(대표 차남규)은 기존 GI보험에 안정성을 더한 한화생명 ‘변액유니버셜GI플러스보험(무)’을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한화생명 변액유니버셜GI플러스보험(무)은 GI보험의 질병 보장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자산까지 보장하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투자수익률에 따라 계약자 적립금이 변동하는 변액보험 상품이지만 80세 시점에 예정적립금의 100%를 보장한다. 이 상품은 7대질병진단자금 지급사유 미발생시, 이미 납입한 보험료에서 보장하고 적립금 손실 위험을 해소시켜 안정성을 대폭 강화했다.

80세 시점에 예정적립금의 100%를 보증함에도 불구하고 보험료 변동이 없다. 고객들은 같은 보험료로 기존의 질병 보장에 안정성까지 챙길 수 있다.

한화생명 변액유니버셜GI플러스보험(무)은 주요 성인질환인 암,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 말기 만성폐질환, 말기간질환, 말기신부전증, LTC 등 7대질병을 평생토록 보장한다. 7대질병 진단시 보험가입금액의 일정비율(50%, 80% 중 택1)을 선지급 받을 수 있으며, 사망시에는 잔여금액을 사망보험금으로 지급한다. 7대질병이 발생하지 않고 고객이 사망하는 경우 보험가입금액이 사망보험금으로 지급된다.

또한 ‘7대질병보장특약’을 추가 가입하면 7개 각각의 질병의 진단자금을 각 1회씩 중복해서 받을 수도 있다. 이 특약은 순수형과 환급형 중 선택할 수 있으며, 환급형은 80세 생존 시 이미 납입한 특약보험료의 50%를, 100세 생존 시에는 납입했던 나머지 50%의 특약보험료를 환급 받을 수 있어 노후자금으로도 활용 가능하다. (50% 선지급형에 한해 부가 가능)

한화생명 변액유니버셜GI플러스보험(무)은 주계약이 7대질병을 보장함에 따라 여타 종신상품들에 비해 납입면제 조건이 완화된 것 또한 큰 장점이다. 7대 질병으로 진단받거나 질병 또는 재해로 50%이상 장해시 보험료의 납입이 면제된다.

변액유니버셜GI보험의 가입연령은 만15세~60세이며 30세 남자가 20년납, 주계약 7000만원, 암추가보장특약, 7대질병보장특약(환급형), 중대한치료비특약 각각 2000만원, 7대질병 보험료납입면제특약 가입 시 월 보험료는 23만9713원이다.

최성균 한화생명 상품개발팀장은 “한화생명 변액유니버셜GI플러스보험(무)은 기존 GI보험에 ‘안정성’을 더해 한층 업그레드 시킨 상품”이라며 “앞으로도 고객들의 니즈를 반영한 상품 개발을 통해 고객 만족도를 극대화 하겠다”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강민성기자]


이미지
국내 500대 기업
500대 기업 업종별 분류
공정위 기준 대기업 집단
이달의 주식부호 순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