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롯데주류, ‘피츠’ 대만 수출 개시

이재아 기자 leejaea555@naver.com 2018.04.11 09:49:00

  

롯데주류(대표 이종훈)가 ‘피츠 수퍼클리어’(이하 ‘피츠’)를 대만에 수출해 4월부터 본격적인 판매에 나선다고 11일 밝혔다.

이번에 대만에 수출되는 ‘피츠’는 355ml 캔 제품으로 초도 물량은 약 20만 캔(355ml 기준) 규모다. 향후 330ml 병을 비롯해 다양한 규격의 제품을 추가 수출할 계획이다.

국내에서 판매 중인 제품과 내용물은 동일하지만 영어 제품명에 익숙하지 않은 현지 소비자들과 업소 종업원들을 고려해 제품 뒷면에 ‘피츠’와 발음이 유사한 중문 제품명 ‘비자(费玆)’를 별도 표기했다.

롯데주류는 ‘피츠’가 국내 출시 8개월여 만에 누적 판매 1억 병을 돌파하는 등 국내 레귤러 시장에 빠르게 자리잡는 중이며 앞서 수출한 중국, 캐나다, 홍콩 등 해외 현지 반응이 긍정적이라고 판단해 대만으로 수출 지역을 확장하기로 했다.

롯데주류 관계자는 “대만의 맥주 시장은 약 3조 원 규모로 그 중 35% 가량은 수입 맥주가 차지하고 있어 수입 맥주에 대한 거부감도 적다”며 “세계 어느 시장에 내놓아도 경쟁력있는 ‘피츠’ 특유의 깔끔한 맛으로 대만 현지 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잡을 것”이라고 말했다.

롯데주류는 대만 내 마트, 편의점, 주류 전문매장, 수입맥주 바(Bar) 등에서 제품을 판매하며 모델 조정석을 활용한 현지 온오프라인 광고, 판촉에도 힘쓸 방침이다.

[CEO스코어데일리 / 이재아 기자]


이미지
국내 500대 기업
500대 기업 업종별 분류
공정위 기준 대기업 집단
이달의 주식부호 순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