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두산인프라코어, 자율주행 스타트업 ‘포테닛’에 투자

이혜미 기자 h7184@ceoscore.co.kr 2018.04.12 10:13:28

  

두산인프라코어(대표 손동연, 고석범)는 자율주행 스타트업 업체인 ‘포테닛(PoteNit)’과 투자 계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두산인프라코어는 물류 및 제조 현장에서 시장성이 확인된 무인대차(AMR) 기술 잠재력이 높다고 판단해 이번 투자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AMR은 가이드 장치 없이 자체의 자율주행 기술로 운영 가능한 것이 특징으로, 포테닛은 선진 기술력을 바탕으로 완전 자율주행 물류 로봇을 이미 상용화했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이번 투자를 통해 2015년부터 포테닛과 공동으로 개발한 무인자동화 시스템 기술을 고도화하고 건설기계 외의 영역으로 기술을 확장할 계획”이라며 “4차 산업혁명 관련 스타트업에 투자를 확대해 기존 사업 성장과 신사업 개발 기회를 모색하는 동시에 두산인프라코어의 글로벌 영업망을 활용해 스타트업의 해외진출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최근 4차 산업혁명 관련 신기술과 신사업에 대한 직∙간접 투자를 본격화한 상태다. 특히 건설 및 광산 현장에서 건설기계들을 무인∙자동화하는 기술 확보에 초점을 두고 이를 적용한 솔루션 사업으로의 진출을 모색 중이다.

[CEO스코어데일리 / 이혜미 기자]


이미지
국내 500대 기업
500대 기업 업종별 분류
공정위 기준 대기업 집단
이달의 주식부호 순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