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삼성전자, 32GB 노트북 D램 모듈 양산

최보람 기자 p45@ceoscore.co.kr 2018-05-30 11:04:31

  

32GB DDR4 모듈. 사진=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회장 권오현)는 업계 최고 용량의 노트북용 ‘10나노급 32GB(기가바이트) DDR4 SoDIMM(Small outline Dual In-line Memory Module)’을 본격 양산한다고 30일 밝혔다.

‘32GB DDR4 모듈’은 고성능 게이밍 노트북 시장에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한다. 이 제품은 10나노급 16Gb(기가비트) DDR4 D램 칩이 모듈 전면과 후면에 각각 8개씩 총16개 탑재됐으며 게이밍 노트북에서 최대 속도 2,666Mbps(Mega-bit per second)로 동작한다.

삼성전자는 지난 2014년에 노트북용으로 20나노급 8Gb DDR4 D램 기반 16GB 모듈을 출시한 이후 4년 만에 용량을 2배 높이면서도 속도를 11% 향상시킨 제품 양산에 성공했다.

‘32GB DDR4 모듈’2개로 64GB를 구성한 노트북은 16GB 모듈 4개로 64GB를 구성하는 것보다 동작모드에서 최대 39%, 대기모드에서 최대 25%의 소비전력을 절감시킨다.

전세원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마케팅팀 전무는 "업계 유일 32GB D램 모듈 양산을 통해 게이머들이 노트북에서도 초고해상도 고성능 게임을 더욱 실감나게 즐길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속도와 용량을 더욱 높인 D램 라인업을 적기에 출시해 프리미엄 PC 시장의 성장을 견인하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CEO스코어데일리 / 최보람 기자]

이미지
국내 500대 기업
500대 기업 업종별 분류
공정위 기준 대기업 집단
이달의 주식부호 순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