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대표이미지
4대 금융 임원 구조조정,고대·연대 출신'썰물'
금융 불황이 지속되는 가운데 4대 금융그룹 산하 44개 금융사의 부사장급 이상 고위 임원이 지난 1년 동안 9명이나 줄어들고지난 정권에서…
유성용 기자- 2013/09/25
  
대표이미지
[자산승계율-식음료]오리온 담철곤 일가 1조8천억 '최고 부자'…21개…
손윗 동서인 현재현 동양그룹 회장의 주식담보제공 요청을 거부한 오리온그룹 담철곤 회장 가족이 국내 30대 식품기업 오너 일가 가운데…
장지현 기자- 2013/09/25
  
대표이미지
30대 그룹 3분의 1이 영업이익으로 이자도 못 갚아
국내 500대 기업들의 올 상반기 자금 사정은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전체적으로는 다소 나아졌으나 영업적자를 기록했거나 이자보상배…
권쾌현 기자- 2013/09/18
  
대표이미지
재계 샐러리맨 신화 실종…6대가문 뿌리 깊게 확산
윤석금 회장이 이끄는 웅진그룹과 강덕수 회장의 STX그룹이 연이어 좌초되면서 재계 샐러리맨 신화가 깨지고 있는 가운데재계 전통적인…
유성용 기자- 2013/09/12
  
대표이미지
500대 기업 상반기 실적 5대 그룹 빼면 '속빈 강정'
올 상반기 상위 대기업의 경제력 독식이 더욱 심화됐다. 극심한 경기불황을 겪으며 500대 기업 중 5대 그룹을 제외한 나머지 기업들은 영업…
유성용 기자- 2013/09/04
  
대표이미지
대기업 총수 자산대물림 잇달아 완성…롯데·두산 마무리
대기업 그룹 오너 경영인들이 점차 고령화되면서 2세3세4세로의 자산승계가 가속도를 내고 있다. 특히 태영LS 등 중견그룹의 자산 승계…
유성용 기자- 2013/08/29
  
대표이미지
500대 기업 차입금의존도,'위험' 경계 수준 육박
500대 기업의 평균 차입금 의존도가 ‘위험’ 경계 수준까지 육박한 것으로 분석됐다. 조사대상 기업의 절반은 경계선인 30%를 돌파해 자…
유성용- 2013/08/21
  
대표이미지
지역·대학 차별 가장 덜한 기업은 현대차그룹
30대 그룹 계열사에 평사원으로 입사해 사장에 오를 확률은 0.036%(2천817분의 1)로 ‘낙타가 바늘구멍 뚫기’보다 더 어려운 것으로 조…
유성용- 2013/08/14
  
대표이미지
대기업 등기임원 평균 연봉,직원의 11배
국내 주요기업 등기임원들의 연봉이 일반직원들의 연봉보다 평균 11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그러나 미국 주요기업의 CEO들은 직원들보…
권쾌현- 2013/08/09
  
대표이미지
500대 기업 근속연수'10년 턱걸이'…연봉 5980만
국내 500대 기업 직원의 평균 근속연수는 10.3년으로 10년을 겨우 턱걸이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이 중 30대 그룹 계열사 직원들의 근…
유성용- 2013/07/31
  
대표이미지
500대 기업 오너.CEO 많이 배출한 고교.대학.학과는?
우리나라 500대 기업 오너 최고 경영자(CEO)를 가장 많이 배출한 학맥은 경복고-고려대 경영학과전문경영인의 최대 학맥은 경기고-서울…
권쾌현- 2013/07/24
  
대표이미지
보험사 임원 '로또' 연봉…평균10억,은행 2배넘어
국내 금융사 중 등기이사의 연봉이 가장 높은 업종은 보험업으로 평균연봉이 10억 원에 육박했다.특히 최근 경영일선에서 물러난 조정호…
권쾌현- 2013/07/18
  
대표이미지
국민연금공단 주식투자 10대 그룹에 '몰빵'
국내 주식시장의 가장 큰 손인 국민연금공단이 투자한 30대 그룹 투자액의 절반 가까이가 삼성에 쏠려 있고 현대차를 포함할 경우 2대 그룹…
유성용- 2013/07/17
  
대표이미지
500대 기업 93개,올해 회사채 13조원 만기 '보릿고개'
정부가 회사채 시장 정상화를 위해 6조4천억 원을 긴급 투입키로 한 가운데 공기업을 제외한 국내 500대 기업의 올 하반기(7~12월) 만기…
유성용- 2013/07/16
  
대표이미지
중견그룹 일감몰아주기 증여세 '찻잔 속 태풍'
중견그룹 총수일가들의 일감 몰아주기 증여세가 당초 예상보다 무겁지 않을 것으로 전망됐다.작년 경기침체로 매출과 영업이익이 크게 위…
권쾌현- 2013/07/12
  


배너
이미지
국내 500대 기업
500대 기업 업종별 분류
공정위 기준 대기업 집단
이달의 주식부호 순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