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LG에너지솔루션 노사, 따뜻한 연말 위해 릴레이 나눔

입력 2021-12-23 11:08:47 수정 2021-12-23 11:08:47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적십자사에 취약계층 지원 성금 7000만원 전달

22일 서울시 중구 대한적십자사 서울사무소에서 열린 혹한기 재난취약계층 지원 성금 전달식에서 (왼쪽 세 번째부터) 이상천 대한적십자사 사무총장, 송호섭 LG화학 대산 노동조합 위원장, 김동호 LG화학 노경담당이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LG화학>

LG화학(대표 신학철)과 LG에너지솔루션(이하 LG엔솔) 노사가 연말을 맞아 릴레이 나눔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취약계층에 한파를 이겨낼 방한용품을 지원하고, 혈액 수급난 극복을 위해서 전 사업장 헌혈 캠페인으로 힘을 보탠다.

양사는 22일 서울시 중구 대한적십자사 서울사무소에서 기부금 전달식을 열고, ‘만원의 나눔’을 통해 모인 기금 7000만원을 대한적십자사에 기탁했다고 23일 밝혔다.

만원의 나눔은 코로나19 의료진과 소상공인, 수재민 등 시기별로 도움이 필요한 곳에 전하는 임직원들의 자발적 성금으로, 노사 공동 사회공헌활동 ‘LG 그린케미 프로젝트’의 하나다.

LG화학과 LG엔솔 노사는 올해 연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19)와 경제적 어려움으로 힘들게 혹한기를 보내야 하는 지역사회 이웃을 돕기로 했다. 대한적십자사는 양사가 기탁한 7000만원의 성금으로 전국의 사회 취약계층을 찾아 혹한기 필수 방한용품을 전달할 예정이다.

양사는 릴레이 헌혈과 아동양육시설 기부 등으로 연말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 8일부터는 국내 11개 사업장 임직원이 동참하는 노사 공동 릴레이 헌혈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임직원 정기 모금 ‘트윈엔젤기금’ 중 본사 근무자들이 모은 3000만원은 만원의 나눔과 별도로 지난 21일 서울시 아동양육시설 세 곳에 전달됐다.

이외에도 양사는 LG 그린케미 프로젝트를 통해 △주요 사업장 인근 마을에 태양광 발전설비를 설치하는 ‘그린에너지 보급’ △소년소녀가장세대를 지원하는 ‘꿈나무 사업’ 등 환경·지역사회·소외계층을 위한 지원을 추진하고 있다.

LG화학 관계자는 “노사가 공동으로 연말 이웃을 돕자는 취지에 공감해 자발적으로 힘을 보탰다”며 “지역사회의 지속가능한 미래환경 조성을 위해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곳에 지원을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박준모 기자 / Junpark@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