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그룹, 15일까지 하반기 공채…4개 계열사서 진행

입력 2021-10-08 09:43:08 수정 2021-10-08 09:43:08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메타버스 가상공간인 '엘로랜드'에서 개최된 LS 라이브 채용설명회 영상<사진제공=LS그룹>

LS그룹은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15일까지 2021년 하반기 신입사원을 공개 채용을 진행 중이라고 8일 밝혔다.

LS는 매년 하반기 신입사원 공개채용을 진행해 왔으며, 올해는 LS전선, LS일렉트릭, LS니꼬동제련, E1 등 4개 계열사에서 신입 사원을 채용할 예정이다. E1은 동계인턴 채용을 고려해 이달 말 별도 모집한다.

모집 규모는 세 자릿수로 전년과 유사한 규모며 수시채용까지 합하면 연간 1000여명 수준이다. 모집 직군은 영업, 생산, 품질, 설계, 지원, R&D(연구개발) 등 다양하며 4년제 정규대학(원) 졸업자, 졸업예정자(내년 2월) 등이 대상이다.

최종합격자는 서류전형, AI(인공지능)역량검사, 실무진 면접, 임원 면접을 거쳐 선발하며 지난해부터 채용 상담에서부터 역량검사, 실무 면접 등 채용전형 전반을 대부분 온라인으로 진행하고 있다.

올해 LS는 코로나19 확산으로 대면 활동이 쉽지 않은 상황에서 취업준비생들과 활발한 소통을 하기 위해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메타버스(Meta; 가공, 초월 + Universe; 현실세계) 리쿠르팅’ 행사를 9월말 개최했다.

이 행사에서 LS그룹 채용 담당자와 현업 사원들은 메타버스 가상 공간인 ‘엘로랜드’로 취업 준비생 약 150여명을 초청해 각자가 접속한 아바타를 통해 취업에 관한 질의와 응답을 자유롭게 주고받았다.

또 엘로랜드에서 라이브 채용설명회를 개최하고, 회사별 직무소개 브이로그 영상을 제공하는 등 구직자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채로운 코너를 마련했다.

LS는 신입사원 채용 후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 미래 인재 육성 차원에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상위 학위 과정 및 중장기 교육과정 지원, 과감한 발탁 승진인사, 강화된 멘토링 제도, 직무 순환제 및 미국 실리콘밸리 IT기업에 준하는 사무환경 조성 등 긍정적 직원 경험(Employee Experience) 및 성장 비전을 부여하기 위해 힘쓰고 있다.

또 LS는 신입사원의 직무 불일치를 해소하기 위해 입사 후 1년이 지난 시점에 심층면담을 통한 직무 재배치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으며 ‘Work Diet 프로그램, PC-off 시스템’ 등을 통해 워라밸(일과 삶의 균형)도 업계 최고 수준으로 지원한다는 설명이다.

이밖에 LS는 본인 및 가족 의료비, 주택자금, 자녀학자금, 경조비 지원, 생일·결혼기념일 선물 등 다양한 복리후생 제도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조준영 LS그룹 인사팀 차장은 “미래 인재 확보 차원에서 MZ 세대와 활발히 소통하기 위해 메타버스, 유튜브 등 다양한 온라인 채널을 적극 활용하고 있다”며 “코로나19로 취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많은 취준생들이 조금만 더 힘을 내 그 동안의 노력에 대한 보상과 함께 당당하게 사회로 진출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유영준 기자 / yjyoo@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