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PC 슈팅 게임 ‘프로젝트 D’ 글로벌 퍼블리싱 계약 체결

입력 2021-11-10 17:14:53 수정 2021-11-10 17:14:53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프로젝트 D 대표 이미지 <사진제공=넥슨>


넥슨(대표 이정헌)은 자회사 넥슨지티(대표 신지환)와 PC 슈팅 게임 ‘프로젝트 D’의 글로벌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프로젝트 D’는 시시각각 변하는 전투 환경에서 개성 있는 8명의 요원이 두 팀으로 나뉘어 싸우는 3인칭 슈팅 게임이다. 목표 지점에 폭탄을 터트리거나 해제하는 폭파 미션을 기반으로 게임에서 얻은 재화로 팀 전술용 특수 아이템·무기를 구매하는 상점, 승부에 다양한 변수를 만드는 캐릭터별 고유 스킬과 사실적인 전투 액션 등 전략적 플레이 요소를 강화한 점이 특징이다. 

넥슨 이정헌 대표는 “넥슨지티의 신작 ‘프로젝트 D’의 글로벌 퍼블리싱을 맡게 돼 매우 기쁘다”며 “글로벌 이용자 눈높이에 맞춰 한 단계 진화한 3인칭 슈팅 게임의 재미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프로젝트 D’의 개발을 총괄하는 넥슨지티 김명현 본부장은 “폭파 미션의 승패를 좌우하는 전략적인 팀 플레이와 빠른 전투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아 PC 슈팅 게임의 새로운 가치를 제시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프로젝트 D’는 2022년 출시를 목표로 개발하고 있다.

[CEO스코어데일리 / 조문영 기자 / mycho@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