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초 게임사 전용 PLCC 출시…넥슨-현대카드, 파트너십 계약 체결

입력 2021-12-20 10:25:10 수정 2021-12-20 10:25:10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넥슨코리아 사옥 옥상 트랙에서 열린 조인식 촬영에 참여한 이정헌 넥슨코리 아 대표와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 <사진제공=넥슨>


넥슨이 금융 테크 기업 현대카드와 데이터 사이언스에 기반한 전방위적 협업에 나선다.

넥슨은 현대카드와 양사의 디지털 기술에 기반한 협업 및 국내 최초 게임사 전용 PLCC(상업자 전용 신용카드) 출시 등의 내용을 담은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파트너십에 따라 양사는 넥슨 게임 유저에 최적화 한 혜택이 담긴 넥슨 PLCC를 내년 상반기 중 출시하며, 데이터에 기반한 새로운 편익 서비스를 만들어나갈 계획이다. 카드 신청 및 발급 과정에 ‘게이미피케이션(gamification)’을 도입해 미션을 수행하면 보너스를 제공하는 새로운 방식의 마케팅도 시도한다.

넥슨은 PLCC에서 얻어진 게임 유저들의 게임 밖 소비와 취향에 대한 분석 결과를 바탕으로 비즈니스를 확장해 나갈 예정이며, 현대카드는 게임이라는 가상 세계에서 분석된 유저의 활동과 라이프스타일을 활용해 고객의 혜택을 높이는 데에 집중한다.

이정헌 넥슨코리아 대표와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은 지난 9일 경기 성남시 넥슨코리아 사옥에서 만나 이와 같은 내용을 논의했다. 이 대표와 정 부회장은 넥슨코리아 사옥 옥상에 마련된 트랙 등에서 기념 촬영을 하며, 두 회사가 갖고 있는 데이터 사이언스에 대한 철학을 공유하기도 했다.

▲ⓒ넥슨 제휴 PC방에서 신작 ‘카트라이더 드리프트’를 체험하고 있는 이정헌 넥슨코리아 대표와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지난 9일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 하에 촬영된 연출사진임) <사진제공=넥슨>

이정헌 넥슨코리아 대표는 “이번 파트너십과 관련해 PLCC 개발부터 데이터 협업에 이르는 전 과정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며 “데이터 인텔리전스에 대한 공통의 이해를 바탕으로 넥슨 유저들에게 더 신나는 게임 라이프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은 “게임은 최근 세계적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메타버스’ 공간 가운데 하나로, 앞으로의 협업에 대한 기대가 크다”며 “특히 현대카드 PLCC 파트너사들의 동맹인 ‘도메인 갤럭시(Domain Galaxy)’ 내에서 넥슨이 다른 파트너사들과 적극적으로 교류해 이 데이터 생태계가 더 활성화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현대카드는 수준 높은 데이터 사이언스 역량을 선보이고 있는 국내 대표 금융 테크 기업이다. 이와 함께 글로벌 최고 기업들과 파트너십을 맺고 PLCC를 만들어 각 파트너사의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협업도 활발하게 추진 중이다.

한편, 넥슨의 데이터 사이언스를 이끄는 인텔리전스랩스는 솔루션실, 마케팅개발실, UX실, 분석실 등 10여개의 조직과 500여 명의 인원으로 구성돼있다. 게임에 적용된 부가기능의 고도화부터 머신러닝, 딥러닝 기술을 활용한 시스템 개발·적용까지 게임 유저들이 더 재미있게 게임을 즐길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CEO스코어데일리 / 조문영 기자 / mycho@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