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천리, 가스안전 취약계층 위한 선제적 안전관리 실천

입력 2022-09-23 11:23:09 수정 2022-09-23 11:23:09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안전 소외계층 2000여 세대 발굴 및 안전한 가스 사용 위한 시설 지원

삼천리가 지난 22일 ‘지역사회 맞춤형 가스시설 및 화재예방 물품 지원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

삼천리가 지난 22일 한국가스안전공사 경기광역본부, 한국가스공사 경기지역본부, 국민건강보험공단 인천경기지역본부, 한국재가노인복지협회, 한국재가장기요양기관정보협회와 함께 ‘지역사회 맞춤형 가스시설 및 화재예방 물품 지원 사업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급속한 인구 고령화로 인해 늘어나는 독거노인 등의 안전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안전한 가스사용과 화재예방을 지원하기 위한 것이다. 삼천리는 협약을 맺은 기관들과 합동으로 안전 위해환경에 노출된 소외계층 2000여 세대를 발굴하고 가스 안전시설 설치를 지원할 계획이다.

특히 삼천리는 사용자의 부주의로 발생할 수 있는 화재 등의 가스 안전사고를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 가스타이머콕 설치에 나선다. 가스타이머콕은 사용자가 미리 설정해 놓은 시간이 되면 가스밸브를 자동으로 차단해주는 안전장치로 밸브를 잠그지 않아 생길 수 있는 과열화재를 미연에 방지하는 데 효과적이다.

다른 협약기관들은 세대 발굴, 화재예방 물품 지원, 가스안전 교육 실행 등의 역할을 맡아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

삼천리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안전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에 대한 선제적 안전관리를 실천할 수 있게 됐다”며 “가스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노력과 함께 지역사회에 대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도 다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박준모 기자 / Junpark@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