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동반성장지수 평가 ‘최우수기업상’ 수상

입력 2021-12-17 11:24:38 수정 2021-12-17 11:24:38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네이버(대표이사 한성숙)는 동반성장위원회(위원장 권기홍) 주관 '임금격차해소 협약 및 동반성장 대상 시상식'에서 최우수기업상을 수상했다고 17일 밝혔다. 

전경련회관 컨퍼런스 센터에서 16일 열린 본 시상식은 코로나19 기간 중 참석자의 안전을 고려해 오프라인 참석자를 최소화하고 온라인으로 함께 진행됐다.

네이버는 온라인으로 시상식에 참석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는 네이버가 지난 9월 발표된 ‘2020년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을 획득함에 따른 것이다. 네이버는 인터넷 플랫폼 업계 최초로 5년 연속, 최우수 등급을 획득한 회사로 이름을 올렸다.

지난해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네이버는 △자사와 거래하는 파트너가 사업을 안정적으로 지속할 수 있도록 노력한 점 △중소상공인(SME, Small and Medium sized Enterprise)의 성장을 지원해온 점 △코로나19와 관련, 자체 기술력을 바탕으로 지역사회의 안정을 위해 노력한 점 등을 공로로 인정받았다.

구체적으로 △파트너와의 거래대금을 영업일 10일내로 현금 지급하여 자금흐름을 업계최고수준으로 관리하고, 파트너의 경영환경 개선을 위해 컨설팅을 무상제공한 점 △2017년부터 ‘분수펀드’를 조성해 SME가 성장단계 별로 적합한 마케팅·컨설팅 지원을 받을 수 있게 하며, 분수펀드의 누적 집행금액이 지난 8월 말 기준 3천200억 원에 달하는 점 △코로나19 기간에는 파트너를 위한 저리대출 지원금을 늘리고 위생용품을 무상제공하는 한편, 업계 최초로 ‘QR체크인’을 서비스하는 등 정책적·기술적 노력을 통해 지역사회의 안정을 도모한 점이 동반성장 문화를 선도하고 있다고 평가 받았다.

네이버의 동반성장을 담당하는 임동아 책임리더는 “네이버가 이행해 온 동반성장과 자발적 상생의 노력들이 또 한번 인정받고, 최우수기업상을 수상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네이버는 앞으로도 기업과 다양한 파트너, SME가 모두 함께 성장하는 긍정적인 상생문화를 발전시켜 가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조문영 기자 / mycho@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