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면세점, 빅데이터 경쟁력 키운다

입력 2022-06-29 10:21:07 수정 2022-06-29 10:21:07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이(異)업종 데이터 융합 플랫폼 참여

롯데면세점은 KB국민카드, 티맵모빌리티, 롯데카드와 함께 ‘이(異)업종 데이터 융합 플랫폼’ 참여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이(異)업종 데이터 융합 플랫폼은 지난해 KB국민카드와 롯데백화점, 다나와, 티머니, 토파스여행정보, AB180 등 6개 기업이 제휴해 만든 고객 동의 기반의 데이터 융합 플랫폼이다.

롯데면세점은 타 업계의 최신 소비 트렌드를 빠르게 파악하고 잠재 고객의 소비 성향을 분석하는 데에 이업종 데이터 융합 플랫폼을 적극 활용해 데이터 기반 비즈니스 경쟁력을 한층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이업종 데이터 융합 플랫폼 참여함으로써 다양한 도메인에서 발생하는 고객의 행동 정보를 추가 결합하는 것이 가능해짐에 따라 해외여행을 계획하고 있는 고객을 미리 식별해 최적의 혜택을 제공하는 빅데이터 기반 마케팅을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이상진 롯데면세점 마케팅부문장은 “보다 폭넓은 데이터 수집 및 분석을 통해 고객이 좋아하는 상품과 혜택을 고객이 원하는 시점에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김수정 기자 / ksj0215@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