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아제강지주, 2분기 영업익 전년比 738.3% 증가한 1080억원

입력 2021-08-17 10:44:46 수정 2021-08-17 10:44:46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북미 건설 경기 회복 힘입어 매출은 7132억원으로 29.6% 확대

세아제강지주가 2분기 매출 7132억원, 영업이익 1080억원을 달성했다고 17일 공시했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29.6% 확대됐고, 영업이익은 738.3% 증가한 수치다.

북미 건설, 오일&가스 산업의 업황 회복으로 배관재, 에너지향 강관 주요 제품의 판매 증가한 영향이다. 또 현지 철강재 가격 상승 등으로 북미법인(SeAH Steel America, State Pipe&Supply)의 매출액 및 영업이익 큰 폭으로 상승했다.

아울러 국내 건설 산업의 수요 지속 및 글로벌 가전 산업 호황에 따른 배관재(세아제강), 구조관(동아스틸), 강판(세아씨엠) 등 자회사 주요 제품의 수익성이 확대되며 영업이익이 증가했다고 세아제강지주는 설명했다.

세아제강 별도 2분기 매출은 3594억원, 영업이익은 363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2.8%, 198.3% 각각 증가했다.

세아제강지주는 하반기에도 미국 인프라 투자 확대, 해상풍력을 비롯한 신재생에너지 프로젝트 증가로 강관과 구조물 판매 및 수익성 호조세가 지속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세아제강지주 관계자는 “중국 철강 수출 규제로 철강재 가격 강세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되며 수요, 공급 및 가격 변동이 커질 가능성이 있어 원재료 가격과 판매가격 간의 연동을 통한 수익성 확보 노력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김보배 기자 / bizbobae@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