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현호 KAI 사장 등 경영진, 자사주 1만2000주 매입

입력 2021-12-30 17:08:13 수정 2021-12-30 17:08:13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책임경영 의지와 미래 항공우주 시장의 성장 자신감 표명

KAI 회사 전경. <사진제공=KAI>

한국항공우주산업(사장 안현호, 이하 KAI)은 안현호 사장을 비롯한 경영진 34명이 자사주를 매입했다고 30일 밝혔다. 1만2000여 주, 3억7000만원 규모다.

KAI 관계자는 “경영진의 책임경영과 항공우주산업의 미래 성장에 대한 자신감으로 자사주를 매입한 것”이라며 “2022년이 미래 먹거리 창출과 성장을 위해 도약하는 한 해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KAI는 2022년에도 새로운 성장기회를 창출하고 미래사업 선점을 위한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한국형 전투기 KF-21 초도비행을 비롯, 소형무장헬기(LAH) 체계개발 완료 및 초도 양산 계약, 상륙공격·소해헬기 체계개발 계약 등을 앞두고 있다.

또한 한국형 위성항법시스템(KPS) 사업과 발사체 고도화 사업 참여를 준비하고 있으며, 미국 전술훈련기 등 세계 시장 진출을 위한 발판을 통해 완제기 수출 1000대에 도전한다.

[CEO스코어데일리 / 박준모 기자 / Junpark@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