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쓰오일, 평택 냉동창고 화재 순직 소방관 유족에 위로금 전달

입력 2022-01-07 17:29:31 수정 2022-01-07 17:29:31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17년째 소방영웅지킴이 프로그램 지속하며 소방가족 후원

후세인 알 카타니 에쓰오일 대표 <사진제공=에쓰오일>

에쓰오일(S-OIL, 대표 후세인 알 카타니)이 경기도 평택시 청북읍 소재 냉동창고 신축공사장 화재 진압 도중 순직한 경기도 송탄소방서 소속 소방사 유족들에게 위로금 각 3000만원을 전달한다고 7일 밝혔다.

경기도 송탄소방서 소속 고(故) 이형석 소방위, 박수동 소방교, 조우찬 소방사는 6일 12시 경 평택시 냉동창고 신축공사장에 출동해 화재 진화와 인명 구조를 하던 중, 내부 내장재가 불에 타 고립되면서 밖으로 나오지 못해 사고를 당했다.

에쓰오일 관계자는 “위급한 상황에서 항상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먼저 생각하고 헌신하다 불의의 사고로 안타깝게 순직한 소방관들의 명복을 빈다”며 “위로금을 통해 유족들이 슬픔을 극복하고 안정적으로 생활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에쓰오일은 2006년부터 소방청과 함께 ‘소방영웅지킴이’ 프로그램을 시행해 왔다. 17년간 총 66명의 순직 소방관 유족에게 위로금을 전달하는 등 소방관과 가족을 지속적으로 지원해오고 있다.

[CEO스코어데일리 / 박준모 기자 / Junpark@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