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희망나눔 성금 7억원 기탁

입력 2022-01-12 17:37:05 수정 2022-01-12 17:37:05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2008년부터 15년째…성금 일부 도시놀이터 개선에 쓰여

12일 김승일 코오롱 부사장(오른쪽)이 김상균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총장에게 ‘희망2022나눔캠페인’에 성금 7억원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제공=코오롱>

코오롱(대표 안병덕)은 12일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희망2022나눔캠페인’에 성금 7억원을 전달했다. 코오롱은 2008년부터 15년째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성금 기부를 이어오고 있다.

코오롱은 올해 성금 중 일부를 ‘도시놀이터 개선 사업’에 지정 기탁했다. 개선사업은 국제구호개발 비정부기구(NGO) ‘세이브더칠드런’과 협업해 낡고 위험한 놀이터를 해당 지역 어린이와 주민 의견을 반영해 개선하는 ‘놀이터를 지켜라’ 캠페인 중 하나다. 2016년부터 매년 한곳씩 코오롱이 개선사업비 전액을 지원해왔다. 현재까지 성동구 ‘도선어린이공원’, 은평구 ‘새록어린이공원’ 등 모두 6곳을 새로 조성했다.

코오롱은 지난 2년여 간 기존 진행해오던 사회공헌활동과 함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기업 고유의 역량을 활용해 대외 지원 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쳤다. 경북 문경 서울대병원 인재원에 24병상 규모의 모듈형 음압병실 건립을 무상으로 지원한 것을 비롯해 마스크용 핵심 부자재인 MB필터와 지역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온누리상품권 등을 무상제공했다.

또 코로나19로 인해 혈액 수급이 어려울 때 연간 두 차례씩 임직원들이 헌혈캠페인을 진행했다. 온라인수업으로 가정에 머무는 시간이 많아진 초·중등생들을 위한 학용품이 담긴 드림팩(Dream Pack)을 선물했다. 최근에는 버려지는 일회용 마스크를 재활용해 환경을 보호하기 위한 활동도 진행하고 있다.

코오롱 관계자는 “진정성과 지속성을 바탕으로 한 가치 창출로 사회와 함께 성장하고, 이를 사회에 환원하겠다”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박준모 기자 / Junpark@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