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2억5000만원 기부

입력 2022-01-24 14:50:35 수정 2022-01-24 14:50:35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미래세대와 배려계층, 해양환경보전 위한 재원으로 활용

지난 20일 조상범 공동모금회장(왼쪽 세 번째), 포스코건설 윤덕일 경영기획본부장(왼쪽 네 번째) 등 관계자들이 기부금 전달식을 마치고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포스코건설>

포스코건설(대표 한성희)이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2억5000만원을 기부했다고 24일 밝혔다.

지난 20일 윤덕일 포스코건설 경영기획본부장과 박철호 기업시민사무국장은 조상범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에게 성금을 전달했다.

이번에 전달한 기부금은 미래세대의 성장 잠재력을 높이고, 지역사회 배려계층의 생활환경개선에 도움을 주며 해양환경보전을 위한 친환경 저탄소 활동에 쓰일 예정이다.

포스코건설은 올해 건설업의 역량을 활용해 낙후된 도시 인프라 재생과 배려계층 주거환경개선, 탄소 중립 및 지역사회 문제해결 지원사업에 집중할 방침이다. 특히 지속가능한 생태계 조성과 생물다양성 증진을 위해 연안 정화활동 및 탄소흡수 염생식물 식재 등 블루카본 활동을 해양경찰청과 함께 추진한다.

또 임직원들로 구성된 30여개 재능봉사단은 인천지역과 전국 현장 인근의 아동·청소년에게 드론·요리·생활체육 등 재능기부를 통해 미래세대들이 잠재력을 찾아 꿈을 키우는데 도움을 줄 방침이다. 배려계층을 위해서는 불연성 소재 도배·장판 교체·문턱 제거 등 건설업의 전문성을 살린 주거환경개선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지역사회가 지속가능한 행복을 누릴 수 있도록 사회공헌 활동을 적극적으로 실시해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의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2010년 인천 송도로 사옥을 옮긴 포스코건설은 지난해까지 12년 간 40억3400만원의 성금을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성희헌 기자 / hhsung@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