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던전앤파이터 모바일’ 내년 1분기 국내 서비스 시작

입력 2021-11-01 17:57:44 수정 2021-11-01 17:57:44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던전앤파이터 모바일 <사진제공=넥슨>


넥슨(대표 이정헌)은 1일 네오플(대표 노정환)이 개발한 2D 액션RPG ‘던전앤파이터 모바일(이하 던파 모바일)’의 국내 서비스 계획을 발표했다.

'던파 모바일'은 전 세계 7억명의 유저를 보유한 스테디셀러 ‘던전앤파이터’ IP를 활용한 2D 모바일 액션RPG로 내년 1분기 중 국내 서비스를 진행할 계획이다.

‘던파 모바일’은 ‘던전앤파이터’ 특유의 감성을 살린 2D 도트 그래픽과 좌우 이동 방식(횡스크롤)을 바탕으로 빠른 액션과 호쾌한 타격감을 선보이며, 모바일 플랫폼에 최적화된 콘텐츠를 제공한다. 또 수동 액션을 기반으로 한 PvP로 대전의 재미를 극대화했다.

넥슨은 지난 10월 12일부터 18일까지 일주일 간 안정성 점검을 위한 전직원 대상의 테스트를 진행했다. 테스트에서는 모바일 플랫폼에서 경험하기 어려운 압도적인 액션성과 수동 전투, 귀검사·격투가 직업의 신규 바디를 포함한 높은 수준의 아트워크 등으로 큰 호평을 얻었다.

넥슨 이정헌 대표는 “그 동안 PC 던전앤파이터에서 느낄 수 있는 액션성을 모바일에 그대로 구현하도록 개발에 집중해왔고, 다양한 테스트를 거쳐 목표한 퀄리티와 콘텐츠 규모를 확보했다”며 “2022년 빠른 시일 내에 국내 유저분들에게 완성도 높은 게임성을 선보일 수 있도록 막바지 개발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개발사인 네오플은 ‘던파 모바일’의 중국 출시를 위해 현지 퍼블리싱을 맡은 텐센트와 긴밀히 협업하며 완성도를 높이기 위한 작업을 진행 중으로, 중국 서비스 일정은 정해지지 않았으며 새로운 정보는 없는 상황이다.

[CEO스코어데일리 / 조문영 기자 / mycho@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