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그룹, 이른 폭염 속 근로자 안전관리 매뉴얼 전파

입력 2022-07-11 10:22:27 수정 2022-07-11 10:22:27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태백 부영아파트 신축공사 현장에서 근로자가 업무 투입 전 건강 체크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부영그룹>

부영그룹(대표 최양환)은 연일 계속되는 폭염 속 옥외작업이 많은 현장으로 인한 근로자의 사고 예방을 위해 현장 공정별 특성에 맞는 안전관리 매뉴얼을 전파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부영그룹은 전국 건설현장을 대상으로 열사병 예방지도를 강화하고 근로자 자가진단표를 활용해 온열질환 취약도를 선제적으로 판별하는 등 관리를 강화하고 있다. 또 폭염경보 발생시 45분 근무 15분 휴식, 폭염주의보 발령 시 50분 근무 10분 휴식을 의무화 하는 중이다.

이 외에도 냉난방 시설이 돼있는 안전교육장과 근로자 휴게실을 개방해 충분한 휴식이 가능하게 하고 얼음 및 식염포도당을 제공하는 등 현장별로 업무량 조정을 비롯한 추가 대책을 수립할 수 있게 했다.

최양환 부영그룹 대표이사는 "직원 모두가 생명의 존엄성을 깊이 인식하고 폭염대비 열사병 3대 기본 원칙인 물·그늘·휴식을 철저히 이행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성희헌 기자 / hhsung@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