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C현대산업개발, 최익훈·김회언 각자 대표이사 신규 선임

입력 2022-07-20 05:15:19 수정 2022-07-20 05:15:19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3인 각자 대표 체계로 위기대응능력·재무안전성·안전품질 강화

최익훈 대표(왼쪽)와 김회언 대표. <사진제공=HDC현대산업개발>

HDC현대산업개발은 19일 임시주주총회에서 최익훈 부사장과 김회언 경영기획본부장을 각자 대표이사로 선임했다.

이번 인사는 HDC현대산업개발 경영혁신의 일환으로 고객·주주·국민으로부터 신뢰받는 지속가능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한 의지가 담겨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최익훈 대표이사는 HDC현대산업개발, HDC랩스를 비롯한 그룹 내 주요 계열사에서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다수 창출해 왔다. 이 같은 경험을 바탕으로 회사의 위기 대응능력을 재정립하고 실적개선 및 지속적인 성장동력을 마련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회언 대표이사는 재무·회계 분야의 전문가로, HDC현대산업개발의 재정팀장을 거쳐 HDC그룹 계열사인 HDC신라면세점과 HDC아이파크몰의 전문 경영인으로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등 위기 환경 속에서도 재무안정성을 확보했다. 계열사의 위기 대응능력을 제고시킨 경험의 전문 지식을 활용해 회계·재무 분야의 전문적 의견을 제시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로써 HDC현대산업개발은 최익훈(CEO), 김회언(CFO), 정익희(CSO) 대표이사 3인 각자대표 체계를 이어가게 된다. 정익희 대표이사 겸 최고안전책임자(CSO)는 지난 3월 신규 선임한 바 있다.

[CEO스코어데일리 / 성희헌 기자 / hhsung@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