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C현대산업개발, 협력사 상생 펀드 운용자금 2배 이상 증액

입력 2022-10-05 10:13:08 수정 2022-10-05 10:13:08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감면금리도 상향 조정…이자 부담 줄여

HDC현대산업개발(대표 최익훈·정익희·김회언)은 이달부터 협력사 금융지원을 위한 상생 펀드 운용자금을 2배 이상 증액하고 감면금리를 상향하는 등 협력사 상생 경영을 강화한다고 5일 밝혔다.

HDC현대산업개발은 협력사와의 상생과 동반성장을 위해 지난해 400억원 규모로 운영했던 상생 펀드 운용자금 규모를, 지원받는 협력사가 2배 이상 늘어날 수 있도록 기업은행 620억원, 우리은행 200억원 등 총 820억원으로 증액했다.

HDC현대산업개발은 2010년 20억원의 상생 펀드 조성을 시작으로 매년 펀드 규모를 확대해 지난해는 400억원 규모의 상생 펀드를 조성해 협력사에 금융지원을 시행해왔다.

아울러 감면금리도 상향 조정했다. 협력사가 상생 펀드를 통해 대출을 받을 때 기업은행 1.68%, 우리은행 1.55%가 적용됐던 기존 감면금리도 각각 2.04%(기존 대비 0.36% 인상), 2.10%(기존 대비 0.55% 인상)로 상향했다.

이번 감면금리 상향 조정으로 일반적 담보대출의 경우 3%대, 신용대출의 경우 5%대의 대출금리가 적용돼 협력사의 이자 부담을 줄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HDC현대산업개발 관계자는 “이번 상생 펀드 협약 연장으로 기존보다 펀드 예치금을 420억원 대폭 증액하게 되면서 더 많은 협력사가 금융지원 혜택을 받게 된다”면서 “앞으로도 공정거래 및 상생협력을 지속해서 강화해 협력사와 동반 성장하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성희헌 기자 / hhsung@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